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구해줘홈즈' 주우재 "절친 변우석, 배우 되게끔 응원해 준 은인"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모델 겸 배우 주우재가 절친 변우석에 대한 고마움을 표현했다.

11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이하 '홈즈')에서는 홍석천과 김새롬이 '2024 인테리어 특집2'에 출연해 가구별 인테리어를 소개한다.

'구해줘 홈즈'에 홍석천과 김새롬이 출연한다. [사진=MBC ]
'구해줘 홈즈'에 홍석천과 김새롬이 출연한다. [사진=MBC ]

이날 방송은 '2024 인테리어 특집2' 특집으로 2인·3인·4인 가구별 인테리어를 소개한다. 김숙은 "이제 남들과 똑같이 사는 시대는 지났다. 가족 구성원에 적합하게 인테리어를 해서 집을 100% 활용하는 시대로 변하고 있다"며 각 가구별 홈스타일링과 알짜 팁을 공개한다고 밝힌다.

복팀에는 홍석천이 출격한다. 홍석천의 등장에 김숙은 특별히 반가워하며, "K본부 12기 개그맨 동기이다. 홍석천씨가 대학 개그제에서 동상을 수상했고, 내가 은상을 수상해서 같이 개그맨이 됐다"고 밝힌다. 이에 홍석천은 "20대의 김숙씨 눈빛은 살벌했다. 사투리까지 써서 되게 거칠었다"고 회상하자, 김숙은 "나름 챙겨줬더니, 관두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한다.

박나래는 '홍석천이 pick하면 무조건 뜬다.'라고 말하며, 요즘 뜨고 있는 스타가 누가 있냐고 묻는다. 이에 홍석천은 변우석을 언급하며 "모델시절부터 변우석이 눈에 띄었으며, 모델 말고 배우에 도전하라고 조언했다"고 말한다. 이에 변우석의 절친 주우재는 "우석이가 배우가 되게끔 응원해 준 은인이다. 굉장히 고마워 하고 있다"고 전한다.

주우재의 '절친 변우석' 발언에 '홈즈' 스튜디오가 술렁인다. 박나래와 김숙이 주우재에게 변우석의 '홈즈' 출연 요청을 부탁하자, 주우재는 "네.."라고 대답해 기대감을 높였다.

홍석천은 신인 시절의 주우재를 pick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 "우재는 임팩트가 약했다"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덕팀에선 김새롬이 출격한다. 김새롬은 "'홈즈'에 너무 출연하고 싶었다. '홈즈'에 출연하고 싶어서, 실제로 많은 돈을 들여서 집 인테리어를 했다"고 출연 소감을 밝힌다.

김새롬은 "19세에 독립을 시작해서 10번 정도 이사를 다녔다. 너무 이사를 많이 다녀서, 20대의 꿈이 '내 집 마련'이었다. 실제로 27세에 처음으로 내 집 장만을 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한다. 그는 "부동산 중개사와 친하게 지내다 보니, 녹화 도중 급매가 나왔다고 연락이 왔다. 시세를 알아보고, 바로 계약했다"고 고​백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구해줘홈즈' 주우재 "절친 변우석, 배우 되게끔 응원해 준 은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