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비용부담을 줄였다" 직접하는 인플루언서 마케팅

"세상을 리뷰한다" 인플루언서의 등용문, 셀러뷰


화사 "1년 5개월만 컴백, 성장 위해 방황+고민…쓰라린 시간"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마마무 화사가 컴백 소감을 밝혔다.

24일 그룹 마마무 화사 두번째 싱글 앨범 'Guilty Pleasure'(길티 플레저)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마마무 화사 온라인 커버 [사진=RBW]

이날 화사는 "'마리아' 이후 1년 5개월 만에 '길티 플레저'로 인사를 드리게 됐다"며 "1년 5개월 동안 즐기지 못했다. 이전의 화사와 지금의 화사가 성장하고 있는 시기라 많이 방황했다. 음악적으로 성장하기 위해 쓰라린 시간을 보냈다. 고민이 길었고 무거웠다"고 공백기 근황을 공개했다.

타이틀곡 'I'm a 빛'(암어빛)은 화사가 외국 프로듀서진과 처음으로 협업한 곡으로, 화사 역시 작사에 참여해 자신만의 개성과 색깔을 녹여냈다. 묵직한 베이스 라인 위에 자유롭게 펼쳐진 트렌디한 사운드와 함께 중독성 강한 훅, 화사의 시그니처인 그루비한 보이스가 하나의 잘 짜여진 패턴처럼 완벽한 합을 이룬다.

화사는 'I'm a 빛'을 통해 완벽해지고 싶은 욕심에 몰입할수록 주위에 짙고 빠르게 그림자가 지지만, 그 굴레 속에 온전히 나를 놓아버리며 자유로워질 때 그림자를 집어삼키면서 온전한 빛이 될 수 있음을 이야기한다. 화사만의 방식으로 음악을 통해 리스너들에게 용기와 위안의 메시지를 건네 줄 예정이다.

한편 화사의 신보는 2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개그맨이다' 노우진, 음주음전 논란 1년만 복귀…"죄송합니다"

    김선호 측 "12월3일 '슬픈열대' 대본리딩" 논란 후 첫 공식일정(공식)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