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주지훈·한소희, '젠틀맨'으로 만날까 "검토 중"(공식)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주지훈과 한소희가 영화 '젠틀맨' 출연을 논의 중이다.

주지훈 소속사 에이치앤드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6일 조이뉴스24에 "주지훈이 '젠틀맨' 출연을 제안 받고 긍정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배우 주지훈과 한소희가 영화 '젠틀맨' 출연을 논의 중이다.  [사진=백상 사무국, JTBC]
배우 주지훈과 한소희가 영화 '젠틀맨' 출연을 논의 중이다. [사진=백상 사무국, JTBC]

한소희 소속사 나인아토엔터테인먼트 측 역시 "한소희가 '젠틀맨'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주지훈은 지난 달 tvN 새 드라마 '지리산' 촬영을 모두 마치고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피랍' 촬영이 남아있긴 하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인해 구체적인 일정이 나오지 않아 대기 상태다. 그런 가운데 '젠틀맨'을 긍정 검토 중이며, 올 하반기 '지리산'으로 시청자들을 만날 전망이다.

한소희는 현재 JTBC 토일드라마 '알고있지만,'에 출연 중이다. 이날 모든 촬영을 종료했다. 만약 한소희가 '젠틀맨' 출연을 결정 짓는다면 첫 주연 영화가 될 전망이다.

이 외에도 한소희는 '낭만닥터 김사부' 강은경 작가와 '스토브리그' 정동윤 감독이 의기투합한 새 드라마 '경성크리쳐'도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를 하고 있다. 박서준이 남자 주인공 출연을 논의 중이다.

JTBC '부부의 세계'를 통해 일약 스타덤에 오른 한소희를 향한 러브콜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한소희가 어떤 작품을 차기작으로 선택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주지훈·한소희, '젠틀맨'으로 만날까 "검토 중"(공식)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