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몬스타엑스 기현, 학폭 논란…스타쉽 "사실관계 확인 중"(전문)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 기현이 학교폭력(학폭) 논란에 휘말린 가운데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가 "사실 관계 확인 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기현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23일 "(학폭 논란) 사안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사실관계 확인에 최선의 노력을 해야 한다는 생각으로 멤버의 학교 동문, 당시 주변 지인과 선생님들께 연락을 취하고 있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그룹 몬스타엑스 기현이 'MMA 2020'(멜론뮤직어워드 2020)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 MMA 2020]

이어 "오랜 시간이 흘렀기 때문에 여러 가지 사안들을 확인하는데 시간이 필요함을 미리 양해부탁드리오며, 게시자분이 허락하신다면 대화를 열어놓고자 한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와 별개로 2015년에 이어 2021년에도 허위 루머를 유포한 인물에 대해서는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다. 스타쉽 측은 "(2015년 당시) 아티스트 보호 차원에서 법적 대응을 하려 했으나, 유포자의 여러 상황을 고려하여 반성과 재발방지를 약속받고 자필로 이에 관한 내용을 남긴 후 선처했다. 자필로 쓴 글에 이러한 내용이 명백히 담겨 있음에도 불구하고, 고의적, 반복적인 행위를 이어가는 것을 더 이상 좌시할 수 없어 당사는 취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통해 끝까지 법적 책임을 묻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몬스타엑스 기현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스타쉽엔터테인먼트입니다.

소속 아티스트 기현에 대하여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유포된 게시글과 루머들에 관한 당사의 입장을 말씀드립니다.

당사는 본 사안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사실관계 확인에 최선의 노력을 해야 한다는 생각으로 멤버의 학교 동문, 당시 주변 지인과 선생님들께 연락을 취하고 있습니다. 오랜 시간이 흘렀기 때문에 여러 가지 사안들을 확인하는데 시간이 필요함을 미리 양해부탁드리오며, 게시자분이 허락하신다면 대화를 열어놓고자 합니다.

이와 별개 사안으로 2015년과 2021년 두 차례에 걸쳐 동일한 인물이 같은 내용의 게시물을 온라인상에 유포하였습니다. 당사는 그 당시 사실관계 확인을 위해 게시자에게 연락을 취하였고 그 결과 해당 게시물이 허위사실임을 확인한 바 있습니다. 아티스트 보호 차원에서 법적 대응을 하려 했으나, 유포자의 여러 상황을 고려하여 반성과 재발방지를 약속받고 자필로 이에 관한 내용을 남긴 후 선처했습니다. 자필로 쓴 글에 이러한 내용이 명백히 담겨 있음에도 불구하고, 고의적, 반복적인 행위를 이어가는 것을 더 이상 좌시할 수 없어 당사는 취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통해 끝까지 법적 책임을 묻고자 합니다.

또한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죄 및 형법상 모욕죄 위반에 해당하는 악의적인 비방, 무분별한 허위 사실 유포 등에대한 상시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법적 대응으로 강력한 후속 조치를 이어가며 아티스트 권익 보호에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당사와 소속 아티스트들에게 성원을 보내 주시는 많은 분들께 다시 한번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

    방송가, '학폭논란' 박혜수와 선긋기…'디어엠' 정상방송되나

    스트레이키즈 현진 학폭의혹, JYP "게시자 의견 직접 청취 고려"(전문)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