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지훈, '미스터트롯' 도전장…'제2의 송가인' 될까
2019.12.03 오전 9:17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가수 노지훈이 '미스터트롯'에 도전한다.

3일 소속사 빅대디엔터테인먼트는 "노지훈이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에 참가한다"라고 알렸다.

노지훈은 지난 5월 첫 트로트 앨범 '손가락하트'를 발매, 신나는 라틴 리듬에 어울리는 시원시원한 가창력을 선보이며 트로트 가수로서의 성공적인 첫 발을 내딛은 후 방송, 공연, 예능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또한 지난 11월 29일 여의도 63시티에서 개최된 '제 27회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에서 트로트 부문 신인상을 수상하며 차세대 트로트 스타로서 자리매김하고 있어 이번 '미스터트롯' 참가 소식에 대한 관심이 높다.

노지훈이 출연 예정인 '미스터트롯'은 국내 최초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트롯'의 시즌2 버전으로, 지난 2일 '1만 5000대 1'이라는 경쟁률을 뚫고 올라온 '101명의 트롯맨'들의 모습이 담긴 티저 영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티저 영상 속 빨간 수트를 입고 장미꽃을 들고 있는 노지훈의 강렬한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소속사 빅대디엔터테인먼트는 "노지훈이 트로트 가수로서 노지훈의 실력과 매력을 완벽하게 보여드리기 위해 더욱 열심히 준비 중이니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TV조선 '미스터트롯'은 내년 1월 2일 밤 10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이미영 기자 mycuzmy@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