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엔터경제
  2. 연예
  3. 스포츠
  4. 포토
  5. 라이브캐스트

한화, 2020 시즌 대비 코칭스태프 워크숍 마쳐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한용덕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가 참석한 워크숍을 진행했다. 한화 구단은 지난 21일부터 1박 2일 동안 충남 서산시 소재 베니키아 호텔과 서산전용연습구장에서 '2020시즌 대비 코칭스태프 워크숍'을 가졌다.

이번 행사에는 한 감독을 비롯해 코치진 30여명이 참석했다. 구단은 "모두를 위한 하나 : One for All이라는 주제로 리더십, 심리교육, 소통방식에 대한 강연이 진행됐다"며 "코치들은 올 시즌을 되돌아보며 코칭 방법과 역할에 대해 서로 생각을 나누고 고민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워크숍 첫날인 21일에는 정동일 연세대학교 경영대학 교수를 초빙해 '사람을 남겨라'는 주제로 리더의 목적의식과 리더십의 새로운 패러다임에 대한 교육을 받았다.

[사진=한화 이글스]

또한 이혜랑 명상전문가를 초청하여 명상을 통한 감정 컨트롤과 리프레시의 중요성에 대한 특강도 진행됐다.

둘째 날인 22일에는 윤대현 충남대학교 스포츠과학과 교수를 초청해 '심리를 통한 코칭 스킬과 소통방식'이라는 주제로 강연이 실시됐다. 이어 정민철 구단 단장의 마지막 인사로 행사가 종료됐다.

정 단장은 이 자리에서 "마무리캠프 기간 동안 선수들을 잘 이끌어줘서 감사하다"며 "옳은 결정을 하기 위해서 코칭스태프 간 자주 소통하며 많은 의견을 부탁드린다"고 얘기했다.

한편 구단은 오는 25일에는 대전 ICC 2층 컨벤션홀에서 선수들을 대상으로 워크숍을 진행할 예정이다.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


    서폴드 '한 시즌 더'…한화와 재계약

    한화, 외국인 투수 채드 벨과 총액 110만 달러에 재계약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