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성훈, 윤도현 앞에서 '나는 나비' 열창 후 민망함에 폭주
2019.11.08 오후 11:55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성훈이 윤도현 앞에서 노래를 부르고 민망함에 폭주했다.

8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윤도현이 스튜디오에 깜짝 등장하는 모습이 담겼다.

헨리는 성훈을 윤도현에게 소개하며 "이 형도 가수다. 나보다 앨범을 더 많이 냈다"고 말했다. 출연진들은 성훈에게 노래를 부탁했고, 성훈은 거절하다 일어섰다.

나혼자산다 [MBC 캡처]



성훈은 윤도현의 '나비'를 불렀고, 출연진들은 "안 볼란다"고 말하며 부끄러워했다. 성훈은 노래를 부른 뒤 민망함에 조커같이 웃더니 밖으로 나갔다.

이시언은 "성훈이 우리나라의 호아킨 피닉스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윤도현은 "잘 불러놓고 그 뒤 행동이 너무 이상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