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훈, '페이크' 시즌2도 함께 한다 "분별력·비판적 시각 제공"
2019.06.24 오전 9:26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배우 김지훈이 다시한번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를 이끈다.

24일 첫 방송되는 MBC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 시즌 2는 첫 회 아이템으로 '손혜원 의원 부동산 투기 의혹'을 택했다. 1월부터 세상을 뜨겁게 달군 의혹인 만큼, 진실과 거짓을 구별하기 힘든 관련 뉴스가 쏟아졌다.

김지훈은 수많은 뉴스를 주의깊게 '팩트 체크'해서 진실만을 가려내는 현명한 뉴스 소비자를 대표하는 진행자 '서처K'로, 이 의혹에 대해 명백하게 믿을 수 있는 해답을 찾아낼 예정이다.

[사진=MBC]


김지훈은 차분한 진행 실력과 지적인 면모로 지난해 '페이크' 파일럿 프로그램부터 진행자로 함께해 왔다. 그는 "시즌 2로 따로 나눈 것은 '페이크'라는 프로그램 특성상 아이템을 선정하고 진실과 거짓을 가리기 위한 충분한 조사가 필요해서였다"라며 시즌 2에서 다룰 주제들에 대해 더욱 심혈을 기울인 취재가 있었음을 전했다.


김지훈은 "요즘 분별없이 쏟아지는 뉴스의 홍수 속에서, 자극적인 기사들의 생산과 재생산이 끊임없이 반복되고 있다"라며 "시대적 양상 속에 부정적인 언론의 속성에 휘둘리지 않는 분별력과 비판적인 시각을 기르게 해 주는, 반드시 필요한 프로그램"이라며 '페이크'에 대한 신뢰감을 드러냈다.

이어 "'페이크'가 좀 더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받아서 서처K 또한 새로운 시즌으로도 계속 찾아뵐 수 있으면 좋겠다"고 했다.

24일 월요일 밤 11시 5분 첫 방송.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