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최신
  2. 연예
  3. 스포츠
  4. 포토
  5. 라이브캐스트


'이방인' 추신수네X서민정네 특급 만남에 웃음꽃

눈물부터 폭소까지, 생생한 비하인드 공개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이방인'이 추신수 부부와 서민정 부부의 만남으로 생생한 재미를 선사했다.

지난 7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이방인'(연출 황교진)은 추신수 부부, 서민정 부부와 스페셜 MC 김용만, 김생민, 송경아가 함께 한 신년 특집으로 꾸며졌다. 타지에서 보낸 이방인으로서의 일상을 공개했던 기존의 방송과 달리, 국내로 돌아와 첫 만남을 가진 두 부부의 모습과 현장에서 직접 듣는 비하인드로 어느 때보다 특별한 시간을 선물했다.

처음으로 마주한 추신수 부부와 서민정 부부는 서로 연예인을 본 듯 신기함을 표해 웃음을 유발했다. 특히 남편들은 아내를 위해 물병을 따주며 '사랑꾼 배틀'을, 아내들은 아이들의 이야기로 하나 되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형성했다.

이어 스튜디오에 모인 이들은 TV로만 보던 두 가족의 일상을 모니터로 함께 감상했다. 서민정 가족의 에피소드에는 파스타 요리에 도전한 안상훈의 고분군투기와 서민정이 벌인 기계와의 사투가 그려져 현장과 안방극장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결혼기념일을 맞아 부부 데이트에 나선 추신수 가족의 이야기는 스튜디오에 핑크빛 설렘과 감동의 눈물을 안겼다. 아내 하원미를 놀라게 만든 서프라이즈 꽃다발, 하이힐을 신은 아내를 위해 편한 플랫슈즈까지 챙긴 추신수의 이벤트, 세상에 하나뿐인 핸드메이드 커플티를 준비한 하원미의 선물이 미소를 선사했다.

마이너리그 시절 사랑 하나만 믿고 이방인을 자처한 아내의 외로움, 선수교체에 대한 불안감으로 가족들과 함께 하지 못했던 추신수의 미안함도 안타까움을 전했다. 타향살이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와 서로에 대한 진심을 터놓던 두 사람은 현장에서 끝내 눈물을 보여 스페셜 MC들과 서민정 부부까지 눈시울을 붉히게 했다.

'이방인'은 매주 일요일 저녁 8시 50분 방송된다.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

    '이방인', 추신수 러블리 3남매에 안방도 호응


    '이방인' 추신수, 타향살이 이겨낸 애틋한 가족애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