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최신
  2. 연예
  3. 스포츠
  4. 포토
  5. 라이브캐스트


"한 배 탔다"…'무한도전', 새 멤버 조세호 환영합니다

청문회부터 거짓말탐지기까지, 검증 통해 합류 확정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방송인 조세호가 '무한도전'의 새 멤버로 확정됐다. 조세호는 청문회부터 거짓말탐지기까지 심층검증을 통해 '무한도전'에 대한 애정과 진심을 드러냈고 마침내 멤버들과 한 배를 타게 됐다.

지난 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복싱전설 파퀴아오와 '무한도전' 6인의 파이터의 본격 스파링 대결 모습과 프로봇짐러 조세호가 6번째 멤버가 된 모습이 공개됐다.

특히 이날 '무한도전'은 새로운 멤버 후보로 급부상한 조세호에 대한 자질평가 청문회를 예고해 이목을 집중 시켰던 바. 그동안 '무한도전'의 부름에 흔쾌히 달려와 활약을 펼쳤던 조세호를 향해 멤버들의 수많은 질문이 쏟아졌다. 조세호는 예상치도 못한 질문에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지만 이내 '대답자판기'다운 면모를 보여줬다

그의 사생활 검증부터 방송이력 검증에 대한 질문이 이어졌다. "연예인에게 대시 한 적이 있습니까?"라는 질문에 쑥스러워하며 "한두 번 있는 것 같습니다"라고 밝혀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꼬리를 물고 이어지는 질문에 결국 차였다고 밝히며 부끄러워해 웃음을 선사했다. 또한 '식스맨' 당시 "저 자리는 내 자리다"라고 이야기하고 다녔다는 제보에도 "사실입니다"라며 속마음을 드러냈다.

청문회에 이어 심층(?) 검증도 이어졌다. 유재석은 '유상중'으로 변신해 조세호에 대해 깊이 파헤치기 시작했다. 연예계 조세호의 절친으로 알려진 이동욱이 제보자로 깜짝 등장해 그의 놀라운 실체를 털어놨다. 이동욱은 조세호의 '2분 샤워설'을 제기했고 이는 사실로 밝혀졌다. 조세호가 '무한도전'에 어울린다고 생각하냐는 질문에 이동욱은 망설임 없이 "어울리죠. 세호는 뭘 했을 때 빼는 게 없어요. 운동을 되게 잘해요"라며 조세호의 '무한도전' 멤버 영입에 대한 찬성의견을 냈다.

유재석은 조세호에게 "본인은 진실한 사람입니까?"라고 물었고 그는 "진실한 사람입니다"라고 당당히 대답했다. 하지만 깜짝 공개된 영상 속 그의 모습은 정반대였다. 제작진과 하하, 양세형이 조세호에게 '악마의 유혹' 몰래카메라를 진행한 것.

'무한도전' 녹화가 있기 전날 컨디션 관리를 위해 일찍 잠자리에 들었다고 말했던 조세호가 하하, 양세형과 함께 술자리를 갖는 모습이 영상에 담겨 있었고, 그는 당혹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그는 술자리에서 자신을 속이기 위해 하하가 던진 '유재석 싸움꾼설'에 대해 폭로하는 가 하면, 연신 고개를 숙이고 대국민사과를 하기도.

마지막 검증 단계는 거짓말탐지기 검사였다. "재석이 형이 가끔 짜증이 날 때가 있다"라는 첫 질문에 "아니오"라고 외쳤지만 거짓으로 판명이 났다. 이내 그는 유재석과의 통화내용을 모두 폭로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 밖에도 그의 진심을 알기 위한 질문이 쏟아졌는데, 질문마다 박명수 저격수의 면모를 보여줘 큰 웃음을 선사했다.

마침내 유재석은 "나는 '무한도전'을 하고 싶다"라는 질문을 던졌고 조세호는 "예" "라며 진심을 밝혔다. 이어 유재석은 '무한도전' 또한 그를 몹시 원하고 있었다며 "이제 한 배를 탄 멤버로서 끝까지 응원 부탁드립니다"라는 마지막 당부를 전하며 조세호가 6번째 멤버가 됐음을 확정했다.

새해 시작과 함께 새 멤버 승선을 알린 '무한도전'. 2018년 펼칠 수많은 도전과 함께 새 멤버 조세호의 활약에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

    '무한도전', 유시민 만났다…올해 빛낸 인물 5인 인터뷰


    '무한도전' 유시민부터 진선규까지…우문현답 속 웃음꽃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