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나혼산' 안재현, 땀 뻘뻘 여름나기…히든레시피 '재수박 스무디'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배우 안재현이 '나 혼자 산다'에서 알바생 시절 만든 히든 음료 레시피를 공개한다.

12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강지희 박수빈 이경은)에서는 무더위를 견디는 안재현의 일상이 공개된다.

안재현은 휴대용 선풍기를 꼭 쥐고 대낮 거리를 활보한다. "너무 덥다"라며 더위에 시름시름 앓는 안재현. 손수건으로 연신 얼굴과 목을 훔치지만, 폭포수처럼 흐르는 땀은 막을 수 없다.

'나 혼자 산다' 안재현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안재현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안재현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안재현 [사진=MBC]

안재현은 문구점에 방문해 DIY 펜과 노트 만들기에 도전한다. 펜과 노트를 만들면서도 흘러내리는 땀에 당황한 모습을 보이기도. 땀 흘려 만든 그의 펜과 노트는 어떤 모습일지 기대가 쏠린다.

그런가 하면 안재현은 신선한 여름 과일이 가득한 상점에서 8kg짜리 수박을 구매한다. "8kg쯤이야"라며 아령으로 근력 운동(?)을 하듯 한 손에 수박을 들고 자신만만하게 걷던 안재현은 주체할 수없이 흐르는 땀을 닦느라 가다 서다를 반복한다고. 공개된 사진 속 길에 앉아 땀을 닦으며 지친 기색이 역력한 안재현의 모습이 눈길을 모은다. 그는 "저니까 헉헉 소리로 끝났지. 다른 분이었으면 바로 택시 불렀다"라고 깨알 어필을 한다.

반려묘 안주가 거실 창가에서 반겨주는 집에 도착한 그는 주방에서 수박 해체를 시작한다. 20대 초반에 아이스크림 가게에서 아르바이트를 했다는 안재현은 알바생들이 좋아했던 히든 메뉴가 있다면서 특별 메뉴를 선보인다. 달콤한 수박과 시원한 요구르트 아이스크림, 얼음으로 탄생한 '재수박(재현+수박) 스무디'의 맛은 어떨지 궁금해진다.

또한 안재현은 안주를 위해 만든 반려묘 유행 간식을 대령한다. 고양이들이 좋아하는 스틱형의 간식에 나무 막대를 꽂아서 마치 아이스크림처럼 얼린 것. 간식을 보자마자 벌떡 일어나 간식을 먹는 안주와 흐뭇한 미소를 지으면서도 점차 체력이 방전되어가는 안재현의 모습이 웃음을 유발할 예정이다.

"저는 방전율이 높다. 여름 하루를 살려면 3일이 필요하다"라며 쉴 새 없이 땀을 뻘뻘 흘리는 안재현의 여름 나기 일상은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나혼산' 안재현, 땀 뻘뻘 여름나기…히든레시피 '재수박 스무디'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

뉴스톡톡 인기 댓글을 확인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