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포스코인터, 1조 투자한 광양1 LNG 터미널 준공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포스코인터내셔널의 광양 제1액화천연가스(LNG) 터미널이 20년 넘는 공사를 마치고 완성됐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2002년부터 약 22년 동안 1조 450억원을 투자한 광양 1터미널을 종합 준공했다고 밝혔다.

광양 제1액화천연가스(LNG) 터미널 전경 [사진=포스코인터내셔널]
광양 제1액화천연가스(LNG) 터미널 전경 [사진=포스코인터내셔널]

LNG 터미널은 LNG운반선으로 들여온 LNG를 받아 저장했다가 이를 기화시켜 배관망을 통해 사용처로 공급하는 시설이다. 이번 종합 준공을 통해 광양 1터미널은 1~6호 저장탱크로 모두 93만㎘의 저장 용량을 확보했고, 18만㎥급 LNG운반선을 접안할 수 있는 항만 설비도 갖췄다. 광양 1터미널은 발전용·공정용 천연가스 공급과 함께 포스코, 에쓰오일, SK E&S 등이 직도입한 천연가스를 하역·저장·기화·송출하는 종합 서비스를 제공한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또 인접 부지에 9300억원을 투자해 20만㎘급 LNG 탱크 2기를 증설하는 광양 2터미널도 지난해부터 공사 중이다. 2터미널까지 완공되는 2026년에는 1·2터미널 합계 133만㎘의 LNG 저장 용량을 확보하는데, 이는 전 국민이 40일 동안 사용 가능한 난방용 가스양이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광양터미널을 중심으로 천연가스의 액화·운송·저장·트레이딩 영역을 강화하고, 기존 저장탱크 임대사업에 LNG 선박 시운전 및 벙커링 사업 등을 연계하면서 블루수소 사업 추진을 위한 기반을 다질 계획이다.

이계인 포스코인터내셔널 사장은 준공식에서 "2002년 터미널 착공 이래 단 한 건의 중대재해도 없는 안전한 사업장을 실현해 주신 모든 임직원과 현장 근로자들께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포스코인터, 1조 투자한 광양1 LNG 터미널 준공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