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서귀포예술의전당 '서귀포오페라페스티벌' 개최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배정화 기자] 서귀포시(시장 오순문)는 다음달 1일부터 3일까지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서귀포오페라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서귀포오페라페스티벌 [사진=서귀포시]
서귀포오페라페스티벌 [사진=서귀포시]

서귀포오페라페스티벌은 문화예술 관객 저변 확대와 오페라의 대중화를 위해 기획된 대표브랜드 공연이다.

페스티벌 전야제는 ‘오페라 & 크로스오버 콘서트’로 장식한다. 서귀포오페라페스티벌 예술감독 김수정(글로벌오페라 단장)과 음악평론가 장일범이 사회자로 나서며, 제주출신 성악가 소프라노 강정아와 바리톤 김승철, 서귀포출신 소프라노 고시연·테너 송영규 등이 출연해 감동을 선사한다.

2일과 3일에는 푸치니의 대표 오페라인 '라 보엠'을 무대에 올린다. 푸치니는 세계적으로 가장 사랑받는 오페라의 거장이다.

양진모 지휘, 윤상호의 연출로 진행되며 여주인공 '미미'역은 소프라노 서선영이 맡았고, 미미의 연인인 가난한 시인 로돌포 역은 테너 신상근이 출연한다.

이외에도 무제타에는 소프라노 박소영, 마르첼로 바리톤 임희성, 콜리네 베이스 박준혁, 알친도로 바리톤 유재언 등 국내 최정상 성악가들이 열정 넘치는 무대를 펼친다. 또한 제주프라임필하모닉오케스트라, 위너오페라합창단, SONUS어린이합창단도 함께 참여한다.

또 2일 오후 소극장에서는 음악평론가 장일범의 '이지 오페라 특강'이 진행돼 오페라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공연은 초등학생 이상 관람 가능하며, 전석 유료로 진행된다. 문화취약계층은 오는 11일 10시부터 12일 오후 6시까지 전화로 접수받으며, 일반 관람권은 15일 10시부터 서귀포E-티켓에서 예매할 수 있다.

/제주=배정화 기자(bjh9881@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서귀포예술의전당 '서귀포오페라페스티벌' 개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