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스카이캐슬', 日 리메이크…촬영 돌입→7월 첫 방송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SKY 캐슬'이 일본에서 리메이크된다.

11일 글로벌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 SLL은 "'SKY 캐슬'이 일본 리메이크판 제작을 결정하고 주연 배우의 캐스팅을 확정, 촬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일본 대표 민영 방송사 TV 아사히가 제작을 맡은 'スカイキャッスル(일본판 타이틀: 스카이캐슬)'은 오는 7월 중 첫 방송될 예정이다.

스카이캐슬 17회 대본 유포 수사의뢰 [사진=JTBC]
스카이캐슬 17회 대본 유포 수사의뢰 [사진=JTBC]

'SKY 캐슬' 일본 리메이크는 지난 5월 17일 SLL과 TV 아사히가 콘텐트 비즈니스 분야에서의 상호 협력을 위한 MOU 체결 후 진행된 첫 협업이다.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콘텐트를 공동으로 기획 개발하기 위한 첫걸음을 시작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원작에서는 치열한 대학 수학능력시험을 위한 보이지 않는 전쟁이 펼쳐졌다면, 일본판은 대학 입시보다 고교 수험이 더 부모의 개입이나 입시가 어렵다는 현실을 반영하여 고등학교 수험 과정을 중심으로 이야기를 전개한다는 것이 큰 특징. 일본의 교육 현실이 반영된 'SKY 캐슬'이 원작과 차별화된 관전포인트를 어떻게 보여줄지 궁금증을 더한다.

일본판 'SKY 캐슬'에서 미스터리한 입시 전쟁에 뛰어드는 주연들의 캐스팅 라인업도 일부 공개됐다.

한서진(염정아 분) 역은 일본 인기드라마 '게게게의 여보' '겟 레디' 등 수많은 히트작에 출연해 존재감을 보여준 마츠시타 나오가 맡아 열연할 예정이다. 이수임(이태란 분) 역은 '7인의 비서' '마더게임' 등에서 안정적인 연기를 보여준 기무라 후미노가 맡아 일본 열도를 뜨겁게 달군다. 노승혜(윤세아 분) 역은 '형사와 검사~관할과 지검의 24시'등 드라마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히가 마나미가 맡는다. 진진희(오나라 분) 역은 드라마 '오! 마이 보스! 사랑은 별책으로', 영화 '스마트폰을 떨어뜨렸을 뿐인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타카하시 메리준이 맡아 기대를 모은다. 원작의 입시 코디네이터 김주영(김서형 분) 역은 드라마 '너는 펫' '나와 그녀와 그녀가 사는 길', 영화 '올웨이즈-3번가의 석양'등 드라마와 영화를 넘나드는 코유키가 맡는다.

SLL 박준서 제작부문 대표는 "TV 아사히와 파트너십 체결에 이어 의미 있는 협업 소식을 알릴 수 있어 기쁘다. 이번 'SKY 캐슬' 드라마 리메이크를 시작으로 향후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작품의 기획, 개발, 제작을 이어나가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SKY 캐슬'은 대한민국 상위 0.1%가 모여 사는 SKY 캐슬 안에서 남편은 왕으로, 제 자식은 천하제일 왕자와 공주로 키우고 싶은 명문가 출신 사모님들의 처절한 욕망을 샅샅이 들여다보는 드라마로, 국내 방영 당시 비지상파 시청률 23.8%를 기록하며 전국적으로 'SKY 캐슬 신드롬'을 이끌어냈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스카이캐슬', 日 리메이크…촬영 돌입→7월 첫 방송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