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플레이어2' 송승헌x장규리, 짜고치는 팀플레이 '짜릿'…시청률 4.2%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플레이어2' 짜고 치는 팀플레이가 짜릿함을 선사했다.

10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플레이어2: 꾼들의 전쟁'(극본 박상문 최슬기, 연출 소재현,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피플스토리컴퍼니) 3회에서는 잠입부터 정면 돌파까지 빈틈없이 적진으로 파고든 강하리(송승헌 분)와 차제이(장규리 분)의 침투력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에 3회 시청률은 전국 가구 기준 평균 4.2%, 최고 5.2%를 기록, 케이블 및 종편 채널에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케이블, IPTV, 위성 통합한 유료플랫폼 기준/ 닐슨코리아 제공).

플레이어2 [사진=tvN ]
플레이어2 [사진=tvN ]

이날 방송에서는 클럽 리비도를 중심으로 마약을 유통하다 덜미를 잡힌 KU엔터 이사 김진수(최승윤 분)에게 모든 것을 덮어씌우고 빠져나가려는 대표 김윤기(박건형 분)를 확실하게 응징하기 위한 플레이어들의 본격적인 움직임이 시작됐다.

강하리는 황인식(이준혁 분)을 통해 한 의원을 포섭해 김윤기 대표에게 마약 브로커 에디 정으로 접근했다. 클럽을 통한 마약 유통의 길이 막히면서 새로운 판로를 찾던 김윤기의 흥미를 자극, 그의 심리까지 단숨에 간파한 강하리의 능숙한 언변과 전략이 완벽하게 먹혀들면서 기세를 가져왔다.

뿐만 아니라 KU엔터 신인개발팀 신규 입사자 구지연으로 변신한 차제이는 최고의 드라이버다운 순발력으로 회사 곳곳에서 각종 비리와 김윤기 대표에 대한 정보를 캐내면서 확실하게 활약했다. 그러나 학창시절 따돌림을 당하던 자신을 도와준 반휘웅(성승하 분)을 소속 아티스트로 만나게 됐고, 그가 김윤기에게 약점 잡혀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이를 돕기위해 해커 임병민(이시언 분)까지 동원했다.

이처럼 안팎으로 김윤기 대표를 무너트릴 준비를 마친 플레이어 일당은 마지막 한 방을 설계했다. 거래 현장에 김윤기 대표는 물론 그의 마약 공급책까지 한자리에 모이게 되어 이들을 한 번에 쓸어버릴 수 있게 된 것. 때문에 강하리는 곽도수(하도권 분) 검사를 찾아가 또 한 번 자신과의 협업을 제안했고, 완벽한 설계에 원칙주의자였던 곽도수의 마음을 돌리는 데에 성공했다.

결전의 날, 에디 정을 경계한 마약 공급책의 술수로 순조롭지 않은 일들이 계속해서 펼쳐졌다. 거래 장소에 대한 정보를 일부러 다르게 알려줘 혼선을 주는 것은 물론 에디 정 일당이 타고 있던 차량까지 바꿔치기 했으나 플레이어들은 이런 변수까지 모두 대비해 여기에 맞섰다.

그러나 도착한 장소에서 강하리와 일당들은 동료 정수정을 죽였던 그 현장에서 본 빌런의 수하를 마주하게 되면서 전혀 다른 국면을 맞이하게 됐다. 상상도 못 했던 이의 등장에 이들은 과연 성공적으로 작전을 마무리하고 빌런을 처단해 낼 수 있을지 궁금증이 치솟고 있다.

11일 저녁 8시 50분에 4회가 방송된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플레이어2' 송승헌x장규리, 짜고치는 팀플레이 '짜릿'…시청률 4.2%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