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엑소 첸백시 소속사 "SM 부당 처사"…오늘(10일) 긴급 기자회견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엑소 첸 백현 시우민 소속사 INB100이 SM엔터테인먼트의 부당한 처사를 고발한다며 긴급 기자회견을 예고했다.

INB100은 10일 오후 4시 서울 모처에서 기자회견을 연다. 이 기자회견에는 차가원 회장, 김동준 INB100 대표, 이재학 변호사가 참석한다.

엑소 첸 백현 시우민 관련 이미지
엑소 첸 백현 시우민 관련 이미지

INB100 측은 "지난해 6월 엑소 첸백시는 SM엔터와의 공동입장문을 통해 전속 계약 해지 및 공정위 제소 등 법적 대응을 원만히 마무리했다"며 "당시 양측은 엑소가 정상적으로 활동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생각에 협상을 통해 사태를 해결했으며, 당시의 합의에 따라 아티스트 개인 명의 및 엑소 첸백시로서의 활동은 INB100을 설립해서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INB100 측은 "하지만 SM엔터는 합의서의 전제가 된 협상 내용은 무시한 상태에서 첸백시 소속사인 INB100에게 '아티스트 개인활동 매출의 10%'를 내놓으라고 요구하는 상황"이라며 "INB100은 부당함에 대한 내용 증명을 보냈지만 SM엔터는 2개월 넘게 답을 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INB100 측은 기자회견을 통해 SM엔터테인먼트의 처사에 대해 고발하겠다는 입장이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엑소 첸백시 소속사 "SM 부당 처사"…오늘(10일) 긴급 기자회견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