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에스파 "최근 이슈 다 알고 있어, 첫 정규 잘되려나보다 생각"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에스파가 최근 불거진 이슈에 대해 언급했다.

27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그룹 에스파 첫 정규 앨범 'Armageddon'(아마겟돈)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걸그룹 에스파(aespa) 카리나가 27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첫 정규 앨범 아마겟돈(Armageddon)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진=곽영래 기자]
걸그룹 에스파(aespa) 카리나가 27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첫 정규 앨범 아마겟돈(Armageddon)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진=곽영래 기자]

에스파는 최근 하이브와 민희진 어도어 대표의 내홍이 불거지면서 때아닌 화제를 모았다. 과거 방시혁 의장이 민희진 대표에게 보낸 메신저 대화가 뒤늦게 수면 위로 올라온 것.

이에 "최근 불거진 이슈 이후 컴백 준비가 부담스럽지 않았나"라는 다소 예민한 질문에도 에스파는 유쾌하게 대응했다.

카리나는 "이슈들에 대해 다 알고 있다. 우리가 첫 정규다보니 연습에 매진했다. 우리도 응원과 사랑에 힘입어서 정규를 열심히 준비했다. 만족스러운 첫 정규 출발이 된 것 같아서 대중에 감사하고 고생한 멤버들, SM 식구들에게도 고맙다"고 말했다.

이어 윈터는 "깊게 생각하기보다 '첫 정규가 다 잘되려나보다' 받아들였다"고 답했다.

'아마겟돈'은 에스파가 데뷔 4년 만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정규 앨범으로, 독보적인 콘셉트와 정체성을 총집합한 웰메이드 작품의 탄생을 예고한 만큼, 선주문 수량만 102만 장을 넘기며 전작 'Girls'(걸스), 'MY WORLD'(마이 월드), 'Drama'(드라마)에 이어 4연속 밀리언셀러 등극을 예고했다.

한편 에스파의 신보는 27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에스파 "최근 이슈 다 알고 있어, 첫 정규 잘되려나보다 생각"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