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에스파 측 "윈터, '엠카' 생방송 불참…활동 참여는 추후 결정"(공식)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에스파 측이 '엠카운트다운' 사전 녹화 현장에서 생긴 문제로 인해 윈터의 '엠카' 불참 소식을 전했다.

에스파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16일 공식 입장문을 통해 "'엠카운트다운' 사전 녹화 현장에서 무대 세트에 문제가 발생했고, 이후 윈터는 컨디션 난조로 휴식과 안정이 필요하다고 판단되어 16일 '엠카운트다운' 생방송에는 카리나, 지젤, 닝닝만 참석한다"고 밝혔다.

그룹 에스파(aespa) 윈터가 18일 오후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31주년 한터뮤직어워즈 2023' 레드카펫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그룹 에스파(aespa) 윈터가 18일 오후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31주년 한터뮤직어워즈 2023' 레드카펫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어 소속사는 "윈터의 활동 참여 여부는 회복 상태를 고려하여 결정할 예정"이라 덧붙였다.

복수의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1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 CJ ENM 센터 내 촬영 스튜디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촬영용 세트에서 문제가 발생해 사고가 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고로 인해 최근 기흉을 앓았던 에스파 윈터를 비롯해 현장에 있었던 멤버들이 컨디션 난조를 호소하면서 에스파의 컴백 사전 녹화는 중단됐다. 윈터의 활동 참여 여부는 추후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에스파 측 "윈터, '엠카' 생방송 불참…활동 참여는 추후 결정"(공식)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