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신데렐라를 꿈꾼다' 작가 "이준영 코믹연기 잘해, 롱코트 액션 두근거려"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백미경 크리에이터와 유자 작가가 '나는 대놓고 신데렐라를 꿈꾼다'의 비하인드 스토리와 함께 표예진, 이준영을 극찬했다.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나는 대놓고 신데렐라를 꿈꾼다'(크리에이터 백미경, 극본 유자, 연출 김민경)는 현실의 벽에 부딪혀 신데렐라가 되기로 마음먹은 여자가 사랑 따위 믿지 않는 백마 탄 재벌 왕자를 만나 벌어지는 욕망 쟁취 로맨틱 코미디 시리즈다.

배우 표예진과 이준영이 '나는 대놓고 신데렐라를 꿈꾼다'에서 여기 합을 맞추고 있다. [사진=티빙]
배우 표예진과 이준영이 '나는 대놓고 신데렐라를 꿈꾼다'에서 여기 합을 맞추고 있다. [사진=티빙]

드라마 '마인', '힘쎈여자' 시리즈, '품위 있는 그녀'로 연타석 흥행을 기록하며 여성 서사의 새 역사를 쓰고 있는 백미경 작가가 크리에이터로 참여해 집필을 맡은 신예 유자 작가와 시너지를 발휘하며 통통 튀는 스토리를 완성한다.

백미경 크리에이터는 "크리에이터로서는 처음이라 우여곡절도 많이 겪었고 제작자로서도 새로운 도전이었다"며 "캐스팅도 대본 작업도 쉽지 않은 여정이라 첫 공개를 앞두고 매우 떨린다"는 소감을 털어놓았다. 유자 작가도 "짧은 제 인생의 가장 큰 모험이자 첫 경험이었는데 많은 분과 서로 사랑하며 즐겁고 아름다운 작업을 하게 되어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어 유자 작가는 "로맨틱 코미디를 쓰더라도 단순한 신데렐라 스토리보다는 신데렐라 콤플렉스를 극복하는 이야기가 되어야 한다고 생각했다"라고 집필 계기를 고백했다. 특히 "아이유의 '아이와 나의 바다'라는 곡에서 마지막 1%의 영감을 받았다. 자신의 보기 싫은 부분까지 사랑하는 과정과 자세를 그리려고 했다"고 해 작품에 대한 호기심을 키웠다.

백미경 크리에이터는 "현실적인 젊은 여자들의 고민을 적나라하게 드러내고 싶었다"며 "모든 여자가 강하고 진취적인, 주도적인 삶을 꿈꾸지만 현실은 만만하지 않기에 나를 사랑하고 나에 대한 '자긍심'을 탑재하고 살아가다 보면 뭐라도 된다는 메시지를 전하고 싶다"고 작품의 기획 의도를 설명했다.

때문에 백미경 크리에이터는 백마 탄 왕자를 단순히 인물이나 로망이 아닌 '삶의 방향을 바꿔주는 기회'라는 의미로 해석했다고. "누구나 보기 쉽고 편한 드라마지만 그 속에 담긴 주제를 명확하게 전달하려 했다"고 덧붙였다.

유자 작가 역시 "성장과정 속에서 좌절과 상처를 경험하며 스스로를 무력하다고 생각하기 쉽지만 결국 모든 상처는 과거이기에 너 지금 되게 멋있게 성장했다고, 자기 등 뒤에 있는 날개를 못 보는 이들에게 날개가 있다고 알려주는 따뜻한 드라마를 쓰고 싶었다"고 말했다. 탑에 갇힌 채 누군가 자신을 구해주길 바라던 사람이 자신에게 날개가 있다는 것을 깨닫고 스스로 탑에서 나오는 모습을 담았다는 것.

이러한 메시지를 전달하는 21세기 신(新)데렐라 신재림 역을 맡은 표예진과 재벌 8세 문차민 역을 연기할 이준영을 향해 깊은 애정을 표하기도 했다. 작품 기획 단계부터 표예진을 생각했다던 유자 작가는 "재림이가 도전적인 욕망 캐릭터라 이를 연기하는 배우분은 사랑스럽고 선한 느낌이 나길 원했다. 표예진 배우는 눈빛으로 다양한 감정을 소화해 내서 신재림 캐릭터의 감정이 더욱 잘 담길 수 있었다"고 칭찬을 쏟아냈다.

또한 "이준영 배우는 제가 쓴 대사를 너무 잘 소화해주셔서 합이 정말 좋았다. 코믹 연기를 정말 잘하시더라. 롱코트를 입고 액션신을 할 때면 제 마음도 두근거릴 정도로 멋있었다"며 "표예진 배우와 이준영 배우의 불꽃 코믹 케미를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나는 대놓고 신데렐라를 꿈꾼다'는 오는 31일(금) 낮 12시, 1, 2화를 시작으로 매주 금요일 2회씩 공개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신데렐라를 꿈꾼다' 작가 "이준영 코믹연기 잘해, 롱코트 액션 두근거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