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산림청, 산림 내 불법행위 5월 말까지 집중단속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임산불 불법 채취·입산통제구역 위반 등 단속 강화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산림청이 봄철 산나물 생산철을 맞아 입산객이 늘어남에 따라 오는 5월 말까지 '산림 내 불법행위 집중단속'을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지난해(2023년) 같은 기간(4월1일~5월 31일) 집중단속에 따른 적발건수는 총 2058건이다. 이 중 형사입건도 451건이다.

산림청은 지방자치단체 산림부서 사법경찰, 청원산림보호직원, 산림드론감시단 등으로 합동단속반 구성해 불법행위 감시와 단속을 강화한다. 또한 불법행위 적발 시에는 관련법에 따라 형사입건 또는 과태료 부과 등 엄중 조치할 방침이다.

이번 단속에서는 △허가없이 입목 굴취 또는 산나물·산약초 등 임산물을 채취하는 행위 △무허가 벌채·도벌 △농경지 조성과 진입로 개설 등 허가 없이 산림 형질을 변경하는 행위 등에 초점을 맞춰 진행할 예정이다.

산림청이 산림내 불법행위에 대해 단속하고 있다. [사진=산림청]
산림청이 산림내 불법행위에 대해 단속하고 있다. [사진=산림청]

또한 무단으로 입산통제구역에 들어가거나 산림 내에서 담배를 피우는 행위, 라이터 등 화기를 소지하는 경우도 단속 대상이다. 산림청은 "산행을 계획 중이라면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기현 산림청 산림환경보호과장은 "산림이 훼손되면 재산 피해와 공익가치가 감소하고 복구에도 많은 시간과 비용이 필요하다"면서 "적발된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엄중조치할 예정이다. 산림보호를 위해 국민모두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한다"고 강조했다.

산림청은 오는 5월말까지 산림내 불법행위에 대한 특별 단속을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사진=산림청]
산림청은 오는 5월말까지 산림내 불법행위에 대한 특별 단속을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사진=산림청]

사진은 산림청이 4월 1일부터 5월 31일까지 불법산지전용 집중단속에 나선다는 걸 알리는 공식 포스터다. [사진=산림청]
사진은 산림청이 4월 1일부터 5월 31일까지 불법산지전용 집중단속에 나선다는 걸 알리는 공식 포스터다. [사진=산림청]

/류한준 기자(hantaeng@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산림청, 산림 내 불법행위 5월 말까지 집중단속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