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뉴진스 측 "대만서 무례한 무허가 촬영? 사실무근"…단순 해프닝(전문)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뉴진스가 대만에서 허가 받지 않은 촬영을 하며 일부 시민에게 무례한 태도를 보였다는 현지 보도가 나온 가운데 뉴진스 측은 "사실이 아니다"고 밝혔다.

뉴진스 소속사 어도어 측은 2일 조이뉴스24에 "현재 온라인에 떠도는 내용은 사실이 아니다. 어도어는 대만의 시청, 경찰 등으로부터 공식 촬영 허가를 받았고, 촬영 허가를 받은 범위 내에서 촬영을 진행했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걸그룹 뉴진스가 1일 오후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2024 가을/겨울(F/W) 서울패션위크 박소영 디자이너의 '줄라이칼럼'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진=곽영래 기자]
걸그룹 뉴진스가 1일 오후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2024 가을/겨울(F/W) 서울패션위크 박소영 디자이너의 '줄라이칼럼'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진=곽영래 기자]

앞서 대만의 한 매체는 뉴진스가 대만 허가 없이 도로를 점거해 촬영을 진행했고, 스태프가 뉴진스를 찍으려는 이들의 휴대전화를 검사하며 무례하게 굴었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이 기사가 온라인에 게재된 한 게시물에서 비롯된 보도로 알려지면서 사실 여부를 두고 갑론을박이 일었다.

이에 뉴진스 측은 "당시 현장 스태프들이 사진을 찍지 말아달라는 피켓을 들고 있었으나, 촬영 통제 구역에서 사진을 찍는 분들이 있었다. 이 경우 현장에서 정중히 사진 삭제를 요청했고 모두 협조적으로 응했다"며 "당시 촬영 현장에서 고성이 오가거나 무례하게 대한 경우는 전혀 없었다"고 재차 해명했다.

한편 뉴진스는 5월 24일과 6월 21일에 각각 한국과 일본에서 더블 싱글을 발매하고, 6월 26~27일에는 일본 도쿄돔에서 팬미팅을 개최한다

아래는 뉴진스 소속사 어도어 공식입장 전문이다.

현재 온라인에 떠도는 내용은 사실이 아닙니다.

당사(어도어)는 대만의 시청, 경찰 등으로부터 공식 촬영 허가를 받았고, 촬영 허가를 받은 범위 내에서 촬영을 진행했습니다.

당시 현장 스태프들이 사진을 찍지 말아달라는 피켓을 들고 있었으나, 촬영 통제 구역에서 사진을 찍는 분들이 있었습니다. 이 경우 현장에서 정중히 사진 삭제를 요청했고 모두 협조적으로 응해주셨습니다.

당시 촬영 현장에서 고성이 오가거나 무례하게 대한 경우는 전혀 없었습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뉴진스 측 "대만서 무례한 무허가 촬영? 사실무근"…단순 해프닝(전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