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미스트롯3' 오늘(28일) TOP7 탄생…탈락할 3人 누구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미스트롯3' TOP7이 탄생한다.

29일 밤 10시 방송되는 TV CHOSUN '미스트롯3' 11회는 초미의 관심사인 준결승전이 시작된다.

72명으로 시작한 '미스트롯3'는 이제 10명만 남았다. 누구 하나 떨어질 사람 없는 막강한 실력자들이 결승행 기차에 탑승하기 위해 치열한 전투를 벌인다.

미스트롯3 [사진=TV조선]
미스트롯3 [사진=TV조선]

특히 직전 라운드인 5라운드 TOP3에 눈과 귀가 쏠리고 있다. 22일 방송된 5라운드 삼각대전&라이벌 매치는 '정통 트로트 강자' 나영이 1위를 차지했다. 나영은 오른쪽 청각 장애를 딛고 탁월한 강약 조절로 정통 트로트의 진수를 보여줬다. 귀가 잘 들리지 않아 강하게 노래를 불렀던 나영의 유려한 변주는 전율을 선사했다.

2위를 차지한 '눈꽃 보이스' 정서주는 진정한 상위 포식자로서 군림하고 있다. 1, 2라운드 미를 시작으로 3, 4라운드 연속 진을 거머쥐었다. 이어 5라운드에서도 배아현과 함께 공동 2위에 오르며 지금까지 모든 경연 TOP3를 기록했다. 정서주는 여건이 되지 않아 가수의 꿈을 포기한 아버지의 든든한 조언에 힘입어 준결승 무대에 오른다는 후문이다.

'인간 꺾기 문화재' 배아현의 기세 역시 막강하다. 자신을 뒷바라지하기 위해 헌신하는 아버지와 어머니를 향한 애틋한 사랑을 드러내며 전국민을 눈물바다로 만들었던 배아현. 정통 트로트 고수답게 1라운드 진으로 강렬한 포문을 열었던 그는 5라운드 삼각대전&라이벌 매치에서 마스터 점수 연속 1위를 하는 기염을 토했다.

다른 TOP10의 상승세도 만만치 않다. 매 라운드 성장해온 TOP10이기에 누구나 1위를 할 수 있는 잠재력을 갖고 있다. 5라운드에서 트로트 끼를 폭발한 '해남 처녀 농부' 미스김, 2라운드 진이자 '무결점 트로트 챔피언' 오유진, 5라운드 순위 역전 반란의 주인공 '난초 보이스' 곽지은이 칼을 제대로 갈고 있다.

여기에 '만능 트로트걸' 김소연, '불사조 트로트 요정' 윤서령, '감성 천재' 빈예서, '고막 여친' 정슬도 최후의 TOP7 진입을 노리고 있다.

한편 TOP7을 결정지을 준결승전은 매 시즌 참가자들이 가장 어려워하는 '작곡가 신곡 미션'으로 치러진다. 신곡은 방송 직후 멜론, 지니 등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특히 멜론과 지니 음원 순위는 결승전 점수에도 반영돼 진선미를 가리는데 중대 변수가 될 전망이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미스트롯3' 오늘(28일) TOP7 탄생…탈락할 3人 누구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