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정석용, '내남결' 박민영父→'세작' 신세경 조력…명품조연 그 이상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배우 정석용이 현대극과 사극을 오가며 활약 중이다.

정석용은 인기리에 방영 중인 tvN '내 남편과 결혼해줘'와 '세작, 매혹된 자들'에서 오가며 쉴 틈 없는 연기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내 남편과 결혼해줘'에서 하나밖에 없는 딸 지원(박민영 분)을 목숨보다 더 아끼고 사랑했던 아버지 강현모 역을 맡은 정석용은 애틋한 부성애 연기를 펼쳐 눈길을 끌었다. 생전 딸사랑이 남달랐던 그는 지원이 느끼는 엄마의 빈자리를 두 배 이상의 사랑으로 채워주며 '딸바보' 면모를 보였다.

배우 정석용이 '내 남편과 결혼해줘'와 '세작, 매혹된 자들'에 출연 중이다. [사진=tvN]
배우 정석용이 '내 남편과 결혼해줘'와 '세작, 매혹된 자들'에 출연 중이다. [사진=tvN]

이 가운데 지원에게 2회차 인생을 선물한 택시 기사가 현모였다는 사실이 밝혀지며 뭉클한 감동을 안겼다. 10년 전으로 회귀한 박민영의 과거 회상 신에 꾸준히 등장한 정석용은 인물의 따뜻한 내면을 극대화하는 연기를 선보여 안방극장에 훈훈한 온기를 전달했다.

또한 정석용은 '세작, 매혹된 자들'에서 조선 최고의 갖바치 세동 역으로 분해 시청자들을 만나고 있다. 오래 전 강항순(손현주 분)과 하숙집 주인으로 만나 인연을 맺은 뒤 강항순의 사람이 된 세동은 그의 딸 강희수(신세경 분)의 복수를 돕는 조력자를 자처했다. 별군직에게 감시 당하는 희수를 자신의 집에 숨겨주는가 하면, 임금 이인(조정석 분)을 끌어내리기 위한 계책을 도모하는 등 역심을 품은 강희수의 편에 서서 다채로운 활약을 펼치고 있다.

다양한 작품 속 끊임없는 연기 변신을 선보이며 명품 조연 배우 그 이상의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는 정석용. 편안하면서도 안정적인 연기를 앞세워 단단하게 극을 뒷받침하는 신스틸러로 거듭난 그가 안방극장에서 펼칠 앞으로의 활약에 기대감이 모인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정석용, '내남결' 박민영父→'세작' 신세경 조력…명품조연 그 이상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