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순위표] 박형식x박신혜 강하다…'닥터슬럼프', 2주 만에 전세계 1위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닥터슬럼프'가 전 세계 1위에 올랐다.

7일 넷플릭스 TOP 10 공식 웹사이트에 따르면 JTBC 토일드라마 '닥터슬럼프'는 지난 1월 29일부터 2월 4일까지 290만 뷰, 1020만 시청시간을 기록하며 넷플릭스 글로벌 TOP10 TV시리즈 부문(비영어) 1위에 올랐다.

'닥터슬럼프'가 전 세계 1위에 올랐다. 사진=넷플릭스]
'닥터슬럼프'가 전 세계 1위에 올랐다. 사진=넷플릭스]

한국을 비롯해 홍콩, 인도네시아, 필리핀,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태국, 대만, 베트남까지 9개국에서 1위를 차지했으며, 전 세계 31개국 TOP10에 이름을 올렸다.

'닥터슬럼프'는 인생 상승 곡선만을 달리다 브레이크 제대로 걸린 여정우(박형식 분)와 남하늘(박신혜 분)의 '망한 인생' 심폐 소생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다. 박신혜의 3년 만 드라마 복귀작이자, 박신혜와 박형식이 SBS '상속자들' 이후 11년 만에 재회해 기대를 모았다.

공개 즉시 10위권 안에 진입하며 좋은 출발을 했던 '닥터슬럼프'는 방송 2주 만에 글로벌 1위에 등극하며 놀라운 인기를 얻고 있다. 특히 박형식과 박신혜가 완성하는 케미와 힐링 스토리가 이 드라마의 흥행 요인으로 손꼽힌다. 지난 4회에서 두 사람은 서로를 신경쓰며 설렘을 증폭시켰고, 이에 자체 최고 시청률 6.7%(닐슨코리아, 유료가구 전국 기준)를 기록하며 상승세를 보였다.

조정석, 신세경 주연 tvN 토일드라마 '세작, 매혹된 자들'은 140만 뷰, 840만 시청시간을 기록하며 6위에 올랐다. 또 송강, 김유정 주연의 SBS '마이데몬'은 7위, 넷플릭스 시리즈 '선산'은 9위, 지창욱, 신혜선 주연 JTBC '웰컴투 삼달리'는 10위를 차지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순위표] 박형식x박신혜 강하다…'닥터슬럼프', 2주 만에 전세계 1위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