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연인' 지승현 "주변 시선에 흔들리지말고 인연과 행복하길" 종영소감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지승현이 '연인' 종영 소감을 전했다.

지승현은 지난 18일 종영된 MBC 드라마 '연인'에서 젊은 나이에 종6품 종사관에 봉해진 구원무 역을 맡아 남궁민, 안은진 등과 연기 호흡을 맞췄다.

배우 지승현이 '연인' 종영 소감을 전했다. [사진=빅웨일엔터테인먼트]
배우 지승현이 '연인' 종영 소감을 전했다. [사진=빅웨일엔터테인먼트]

지승현은 소속사 빅웨일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연인'을 끝까지 사랑해주셔서 감사하하다"라며 "길채를 만나고, 마음이 싹트고, 사랑에 눈이 멀어 진실을 얘기하지 못하고, 국밥을 먹으면서 청혼 했던 어리바리 구원무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이혼하고 드라마도 종영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원무는 조선의 시대상을 대변하는 인물 중 하나였다. 조선시대 남녀 가치관에 대한 집착이 원무를 어리석게 만들어버렸다"라며 "시청자분들은 주변 시선에 흔들리지말고 여러분의 '인연'과 늘 행복하시길 바라겠다"라고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지승현은 극 중 길채(안은진 분)를 사랑했던 인물 중 하나였으나 시대상 속 어리석은 선택으로 끝내 길채와 이어지지 못했다. 이에 일명 주먹을 부르는 캐릭터로 극 속에서 활약했다.

현재 지승현은 KBS 2TV 대하드라마 '고려거란전쟁'에서 고려의 숨겨진 영웅인 양규 장군 역을 맡아 극찬을 받고 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연인' 지승현 "주변 시선에 흔들리지말고 인연과 행복하길" 종영소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