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강철부대3' 김동현 "보다보면 숨차고 땀난다…피 끓게 만들어"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강철부대3' 김동현이 "대한민국 남자들의 피를 끓게 만들 프로그램"이라고 소개했다.

19일 오전 진행된 채널A, ENA '강철부대3'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김동현은 "'강철부대'는 나를 괴롭게 한다. 보다보면 같이 숨이 차고 땀이 난다"라면서 "몸 만들면서 오분대기조로 준비하고 있겠다"라고 밝혔다.

강철부대3 [사진=채널A, ENA]
강철부대3 [사진=채널A, ENA]

그는 가장 인상적인 장면으로 참호격투를 소개했다. 그는 "참호격투에 기대 이상의 미션들이 많이 나온다. 실제로 격투기, 레슬링 선수 출신들이 출연하는데 유난히 빈틈이 없더라"라면서 "대한민국 남자들의 피 끓게 할것.

'강철부대3'는 최정예 특수부대 출신 예비역들이 팀을 이뤄 각 부대의 명예를 걸고 싸우는 밀리터리 서바이벌 프로그램.'올타임 최강자전'이라는 서브 타이틀이 붙을 정도로 강력한 출연진들이 대거 포진했다.

시즌1 우승 부대인 UDT(해군특수전전단)의 '레전드 교관'이자 덱스, 육준서, 정종현 등을 교육시킨 UDT 교관 김경백을 비롯해, '좀비트립'으로 유명한 격투기 선수 '저승문호' 박문호가 특전사(육군특수전사령부)로 출전한다. 또한 '세계소방관경기대회' 아시아 최초 우승자 홍범석이 707(제707특수임무단) 대원으로 합류한다. 나아가 미 특수부대인 네이비씰(미군 해군 특수부대), 그린베레(미국 육군 특수부대) 출신들도 도전장을 던져, 글로벌 대전으로 확장됐다.

19일 밤 10시 30분 첫 방송.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강철부대3' 김동현 "보다보면 숨차고 땀난다…피 끓게 만들어"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