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명연기 펼친 선배" 송강호, 故 변희봉 빈소 찾아 애도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송강호가 故 변희봉을 애도했다.

송강호는 18일 영화 '거미집'(감독 김지운) 인터뷰 도중 故 변희봉의 부고를 전해 들었다. 슬픔 속에서도 '거미집' 주연 배우로서 무사히 인터뷰를 마친 송강호는 "5년 전에 제가 부친상을 당했을 때 조문을 와주셨는데 그게 마지막이었다"라고 고인을 떠올렸다.

배우 송강호가 故 변희봉을 애도했다.  [사진=조이뉴스24 DB]
배우 송강호가 故 변희봉을 애도했다. [사진=조이뉴스24 DB]

원로배우 변희봉이 향년 81세를 일기로 별세한 가운데 18일 오후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 고인의 빈소가 차려져 있다. 고인의 영정사진 모습. [사진=소속사 제공]
원로배우 변희봉이 향년 81세를 일기로 별세한 가운데 18일 오후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 고인의 빈소가 차려져 있다. 고인의 영정사진 모습. [사진=소속사 제공]

송강호와 고인은 봉준호 감독의 영화 '살인의 추억'과 '괴물'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인터뷰 후 봉준호 감독과 조문을 가기로 했다는 봉준호는 "'수사반장'부터 시작해서 수많은 작품에서 명연기를 펼치셨다. 제게 감탄을 던져준 선배"라고 애도했다.

송강호는 인터뷰 후 곧바로 고인의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봉준호 감독은 송강호보다 먼저 빈소를 방문해 고인의 마지막 길을 함께 했다.

고 변희봉은 췌장암 투병 중 이날 세상을 떠났다. 향년 81세. 고인은 2017년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출연을 앞두고 건강검진 중 췌장암 진단을 받았다. 이후 투병해오다 완치 판정을 받았으나, 재발해 눈을 감고 말았다.

고인의 빈소는 삼성서울병원장례식장 17호에 마련됐다. 발인은 오는 20일 낮 12시30분 진행된다. 장지는 서울추모공원 - 흑석동 달마사 봉안당이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명연기 펼친 선배" 송강호, 故 변희봉 빈소 찾아 애도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