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금쪽상담소' 박나래 "이성과 단둘이 밥 먹으면 긴장...어색해서 술도 빨리 마셔"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개그우먼 박나래가 이성 울렁증을 고백했다.

26일 방송된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는 '나는 솔로' 출연자 이희수(광수), 정태희(영수)가 출연했다.

이날 이성울렁증에 대해 묻는 시간을 가졌고, 박나래는 여러가지 항목 중에 "저는 단둘이 밥 먹는 게 긴장된다"고 밝혔다.

금쪽상담소 [사진=채널 A]
금쪽상담소 [사진=채널 A]

이에 출연진들은 "그래서 그렇게 (집에) 친구들을 많이 부르는 거냐"고 물었고, 박나래를 맞다고 말했다.

박나래는 "(호감가는 남성이 있으면) 술을 더 빨리 마시게 되는 거다. '짠!' 하고 나면 할 말이 없으니까 너무 어색하지 않냐. 항상 친구를 데려와서 같이 먹는다"고 속내를 전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금쪽상담소' 박나래 "이성과 단둘이 밥 먹으면 긴장...어색해서 술도 빨리 마셔"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