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송일국, '슈돌' 스페셜 내레이터…"넷째 낳고파, 딸 있었으면"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배우 송일국이 7년만에 스페셜 내레이터로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찾는다.

28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476회는 '더 새로운 세상이 펼쳐질 거야' 편이 그려진다. 이날은 특히 삼둥이 아빠 송일국이 스페셜 내레이션을 맡아 소유진과 호흡을 맞춘다. 송일국은 12살이 된 삼둥이의 폭풍 성장 근황과 함께 넷째에 대한 희망 사항을 전한다고.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 제작발표회 [사진=정소희 기자]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 제작발표회 [사진=정소희 기자]

송일국은 삼둥이 '대한-민국-만세'와 지난 2014년 6월부터 2016년 2월까지 약 2년여간 출연해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으며 삼둥이 신드롬을 일으킨 바 있다. 첫째 송대한은 의젓한 장남, 둘째 송민국은 애교둥이 여기에 삼둥이 중 장난기가 가장 많은 막내 송만세까지 3인 3색 삼둥이 매력이 랜선 이모들의 마음을 심쿵하게 했다.

내레이션에 나선 송일국은 어느새 청소년이 된 둘째 민국이가 엄마를 닮아 똑똑하다고 밝힌다. 송일국은 "민국이가 '아빠 흰 머리가 많아요'라고 하길래 '너희들이 속 썩여서 그런 거야'라고 말해주자 '그래서 할머니가 흰 머리가 많이 났나 봐요'라고 받아치더라"라고 사춘기를 맞은 삼둥이의 반항 일화를 폭로해 웃음을 터트린다.

송일국은 VCR 영상을 통해 슈돌 식구를 오랜만에 만나자 "아빠 마음이 너무 와닿는다" "나의 모습을 보는 것 같다"며 공감하는가 하면 "아빠들은 엄마처럼 멀티가 되지 않는다"며 '슈돌' 선배다운 노련한 조언을 보내기도 한다. 이어 찐건나블리의 나은이가 등장하자 "나도 저런 딸이 하나 있었으면" "딸은 저런 맛이 있구나"라며 딸을 갖고 싶은 마음을 은근슬쩍 내비치기도 했다. 그는 이미 아내에게 넷째 희망을 밝혔다며 삼둥이 동생에 관한 계획을 밝혔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송일국, '슈돌' 스페셜 내레이터…"넷째 낳고파, 딸 있었으면"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