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피플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조이뉴스TV

'아는 형님' 소율 "크레용팝 헬멧 콘셉트 힘들어...이거 하려고 연습생 했나"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그룹 크레용팝 출신 소율이 활동 당시를 회상했다.

18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바다, 선예, 소율이 출연했다.

이날 이수근은 소율에게 "걸그룹처럼 예쁜 콘셉트를 하고 싶지는 않았냐"고 물었고, 소율은 "내가 이걸 하려고 5~6년 연습생 생활을 했나 생각이 들어 힘들었다"고 말했다.

아는 형님 [사진=JTBC 캡처]
아는 형님 [사진=JTBC 캡처]

당시 크레용팝은 무대 때마다 헬멧을 쓰는 독특한 콘셉트로 인기를 끌었다.

소율은 "그런데 막상 헬멧을 쓰니까 얼굴도 작아 보이고 귀엽더라. 다른 멤버들 모두 힘들어했는데, 헬멧에 달린 고글을 쓰면서 스스로 최면을 걸고 무대에 올라갔다"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아는 형님' 소율 "크레용팝 헬멧 콘셉트 힘들어...이거 하려고 연습생 했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