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Daum My뉴스] 아이뉴스24 에서 직접 편집한 뉴스를 볼 수 있습니다.


'프듀2' 정동수, 사생활 논란 사과 "수치심 느꼈을 분께 죄송"(전문)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한 가수 정동수가 사생활 논란 이후 사과문을 게재했다.

정동수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성숙하고 잘못된 행동으로 인해 불쾌감과 상처를 받으신 당사자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사과문을 게재했다.

정동수 '프로듀스101 시즌2' 프로필 사진 [사진=mnet]

정동수는 "나를 오랜 시간 응원해주신 팬 분께 순간적인 감정으로 부적절한 욕설을 했고, 큰 상처를 드렸다"며 "내가 정말 한심했고 잘못됐다"고 밝혔다.

이어 "가수라는 직업을 망각하고 저에게 호의를 가진 팬분께 위협적일 수도 있는 '놀자' '술 먹자' '우리 집에 와라' 등의 말씀을 드린 것 자체가 무지막지한 잘못이었다"며 "당사자분께 다시 한번 너무나도 죄송하다. 수치스러우셨을거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정동수의 팬이라 밝힌 B씨는 최근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정동수에게 욕설 메시지를 받고 라이브 방송에서 저격 당했다고 폭로했다. 이어 또 다른 팬 C씨는 정동수로부터 사적인 만남을 제안 받았다고 주장해 파문이 일었다.

아래는 정동수 인스타그램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정동수입니다.

먼저, 저의 미성숙하고 잘못된 행동으로 인해 불쾌감과 상처를 받으신 당사자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그리고 조금 더 빨리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해드리지 못 하여 다시 한번 죄송합니다.

이유여하를 불문하고 잘못 되었고, 제가 부족했습니다. 반성하고 또 반성하겠습니다.

최근 저를 오랜 시간 응원해주신 팬 분께 순간적인 감정으로 부적절한 욕설을 했고, 큰 상처를 드렸습니다. 제가 정말 한심했고, 잘못됐습니다. 개인적인 사과를 먼저 드렸지만, 이 자리를 빌어 너무 죄송하다는 말씀을 꼭 다시 전해드리고 싶었습니다. 마음에 상처를 드려 말 할 수 없이 죄송하고, 잘못한 점을 깊이 새기고 살겠습니다.

또한, 가수라는 직업을 망각하고 저에게 호의를 가진 팬분께 위협적일 수도 있는 '놀자' '술 먹자' '우리 집에 와라' 등의 말씀을 드린 것 자체가 무지막지한 잘못임을 완전히 깨달았습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당시, 아침에 일어나 후회하고, 그래도 오시지 않아 너무 다행이다고 안도하면서 큰 잘못임을 제대로 알지 못 했습니다. 잘못됐고, 죄송하다는 말씀 밖에는 드릴 말씀이 없습니다.

당사자분께 다시 한번 너무나도 죄송합니다. 수치스러우셨을거라고 생각합니다. 말도 안 되는 한심한 모습이었고, 정말 정말 잘못했습니다.

부끄럽지만 두려운 마음에 그냥 조용히 지나가기를 바라는 마음도 들고, 숨고 싶은 마음이 들었지만, 그런 모습은 제가 아니기에 꼭 제 잘못을 인정하고 진심으로 사과드리고 싶었습니다.

모든 저의 잘못을 인정하고, 어떤 말씀들도 겸허히 받아들이고 반성하고 감내하겠습니다.

그래서 더 바르게 살 수 있도록 부단히 노력하겠습니다.

그리고 또, 부족하고 못났고 잘못됐고 한심한 저로 인해 신경 많이 쓰시고 계신 많은 분들에게도 너무 죄송합니다. 정신 똑바로 차리고 살겠습니다.

저로 인해 상처 받으신 제 지인 모든 분들께도 죄송합니다.

이미 많은 나이지만, 성숙해지겠습니다. 제가 한 잘못을 깊이 새기겠습니다.

온 마음을 다해 사과 드립니다.

정말 많이 죄송합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프듀2' 남윤성, 사생활 논란→'오 나의 어시님' 직격타 "논의 중"

    오상진, '심심한 사과' 논란에 "조롱 바람직하지 않아"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