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네이버에서 아이뉴스24 채널 구독하기


이무진 "'신호등' 흥행 부담 NO, 성적 중요한가요"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가수 이무진이 '신호등'의 흥행으로 인한 부담감은 없다고 털어놨다.

이무진은 23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Room Vol.1'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컴백을 알렸다.

가수 이무진이 2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진행된 첫 번째 미니앨범 '룸(Room) Vol.1'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무진은 JTBC '싱어게인'으로 인기를 얻었으며, 지난해 5월에는 첫 자작곡 '신호등'을 발매하며 음원 차트를 휩쓸었다. 이후 싱글 '과제곡',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2'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OST 등에 참여하며 '음원강자'로 자리매김 했다.

이무진은 "'신호등'이 워낙 좋은 성적을 거둬 부담이 클 것 같다고 이야기 한다. 성적에 관심을 갖고 싶지 않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가 세상에 이야기 하고 싶은 마이너 장르의 음악도 많고, 다크한 성향의 음악을 좋아한다. 먼 훗날 대중성을 신경쓰지 않고 노래를 내려고 했을 때를 작정하면 지금 신경쓰고 싶지 않다"라고 말했다.

이무진은 "'신호등'은 '신호등'이고 '참고사항'은 '참고사항'이다. 별로 관계가 없다. 성적이 중요한가요"라며 개의치 않는 모습을 보였다. 그는 "만약 '신호등'을 신경 썼다면 '참고사항'은 안 나왔을 것 같다. '참고사항'에 대해 '무슨 말이야?'라고 할 사람도 있을 것 같다. (히트를 신경 썼다면) 양쪽 다 좋아할 만한 노래를 썼을 것 같다"라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무진은 인생 목표에 대해 "사람냄새가 나는 아티스트가 되고 싶다. 하고 싶은 이야기를 했고 공감되는 이야기가 있었다는 가수 겸 작곡가로 남고 싶다"라며 "('참고사항') 그 목표에 도달하기 위한 또 한발자국의 걸음이 됐으면 한다. 그렇다면 목표 완수"라고 말했다.

신보 'Room Vol.1'은 이무진으로 이름을 알리기 전후의 이야기들을 가장 잘 보여주는 형상인 '자취방'을 모티브로 여는 'Room' 시리즈의 첫 번째 앨범이다. 유년 시절부터 대학 입시, 데뷔 이후에 걸친 본인의 자전적 이야기를 담아냈다.

타이틀곡 '참고사항'은 진정한 가르침을 주는 선생님이 아닌, 가르치려 드는 사람들에게 외치는 곡으로 주변의 수많은 강요나 가르침을 단지 '참고사항' 정도로만 흘려듣겠다는 솔직하고 당당한 애티튜드를 중독성 강한 멜로디로 표현했다.

이무진은 이날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미니앨범 'Room Vol.1'을 공개하며, Mnet '엠카운트다운' STUDIO M 코너에 출연해 타이틀곡 '참고사항' 무대를 최초로 공개한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세븐틴, 데뷔 첫 日 돔 투어 개최…월드투어 열기↑

    차은우·김연아 '자랑스러운 비주얼' 투샷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