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네이버에서 아이뉴스24 채널 구독하기


역시 김선호…복귀작 '터칭 더 보이드' 전석 매진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김선호가 다시 한번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김선호는 오는 7월 8일부터 대학로 아트원씨어터 2관에서 공연되는 연극 '터칭 더 보이드'로 활동 재개에 나선다.

김선호가 '터칭 더 보이드'로 무대 복귀에 나선다. [사진=연극열전 인스타그램]

지난해 10월 사생활 논란 이후 활동을 잠정 중단했던 김선호는 고민 끝에 예정대로 영화 '슬픈열대'에 출연하기로 결정 짓고 최근 촬영을 마쳤다. 그리고 평소 애정을 가지고 있던 연극 무대 복귀를 공식화하며 관객들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이런 김선호를 향한 팬들의 마음은 여전히 뜨겁다. 인터파크에 따르면 7월 김선호가 출연하는 회차는 예매 오픈 즉시 매진이 됐다. 앞서 김선호는 지난해 공연된 연극 '얼음' 역시 전석 매진을 이뤄내며 '대세 배우'임을 입증했다. 이 같은 김선호를 향한 지대한 관심과 열렬한 응원은 '터칭 더 보이드'가 공연되는 9월 18일까지 계속될 전망이다.

연극열전의 '터칭 더 보이드'는 1985년 아무도 등반하지 않은 페루 안데스 산맥 시울라 그란데의 서쪽 빙벽을 알파인 스타일로 등정한 영국인 산악가 조 심슨과 사이먼 예이츠의 생존 실화를 바탕으로 한 작품. 김선호는 조난사고로 설산에 고립된 조 역을 맡아 신성민, 이휘종과 번갈아 무대에 오른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김선호, 연극 '터칭 더 보이드' 출연…무대로 복귀(공식)

    '복귀 시동' 김선호, 요즘 뭐하나 봤더니...'여전한 열정'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