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 셀러뷰를 모르고 블로그 인스타 유튜브를 한다고!

네이버에서 아이뉴스24 채널 구독하기

♡ 꽝없는 리뷰체험! 셀러뷰 한번 해봐

[I2F2022] MZ세대는 어떻게 돈을 벌까?


'불법몰카+유포 의혹' 뱃사공 "물의 일으켜 죄송, 반성하겠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불법 촬영물 공유 의혹 래퍼로 공개 저격 당한 래퍼 뱃사공이 사과문을 게재했다.

뱃사공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물의를 일으켜서 미안합니다. 제가 잘못한 부분에 대해서 사과하고 반성하겠습니다"라는 짧은 글을 남겼다.

유튜브 웹예능 '바퀴 달린 입' 뱃사공의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사진=유튜브]

앞서 래퍼 던밀스의 아내이자 프리랜서 디자이너 B씨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래퍼 A씨가 불법 촬영물을 찍어 사람들에게 공유한 사실을 폭로하며 "정준영이랑 다를 게 뭐냐"고 공개 비판했다.

B씨는 "DM으로 여자 만나고 다닌다는 것까지만 얘기하네? 그 뒤에 몰카 찍어서 사람들한테 공유했던 것들은 얘기 안 하네? 양심적으로 반성했으면 그런 말도 방송에서 못했을텐데 그런게 전혀 없었나 보네. 그만하면 좋겠다. 점점 경찰서에 신고하고 싶어지니까"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B씨는 "친한 동생이 그렇게 찍힌 사진, 보낸 카톡 내용 다 가지고 있고 신고하면 다른 사람들도 피해볼까봐 참았다는데 모두가 보는 방송에서 그런 말을 한다는 건 전혀 그에 대한 죄책감이 없다는 것"이라며 "그 동생 너무 힘들어서 자살시도까지 했었다"고 주장해 파장을 일으켰다.

이를 두고 누리꾼들은 A씨가 최근 유튜브 예능 '바퀴 달린 입'에서 DM으로 여성을 만나고 다녔다고 밝힌 래퍼 뱃사공이 아니냐고 추측했다.

논란이 이어지자 뱃사공은 사흘이 지나 짤막한 사과문을 올리며 사실상 논란의 주인공이 자신임을 인정했다. B씨는 SNS를 비공개로 전환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김선호, 사생활 논란 후 첫 심경고백 "힘든 시간 보내게 해 미안해"

    더보이즈 영훈, 직원 심부름 갑질 논란 이후 첫 공식석상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