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더보이즈 선우 측 "데이트 폭력·학폭 사실무근, 법적 조치"(전문)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더보이즈 선우가 학폭(학교폭력) 및 데이트 폭력 의혹에 휘말린 가운데 소속사는 해당 사실을 부인하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더보이즈 소속사 크래커엔터테인먼트는 23일 더보이즈 팬카페를 통해 최근 불거진 선우의 학폭 및 데이트폭력 의혹을 부인했다.

그룹 더보이즈 선우가 미니 5집 'CHASE(체이스)'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크래커엔터테인먼트]

선우 소속사 크래커엔터테인먼트는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포털사이트, SNS 등을 통해 더보이즈 멤버 선우에 대한 도를 넘은 허위 사실들이 유포되고 있으며, 현재 삭제된 게시물에 언급된 내용과 같은 신체적 폭력 등을 가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이어 "허위 사실 작성 및 유포, 인신공격성 모욕, 악의적인 게시물에 대해 지속적인 자료 수집과 법적 조치를 위한 검토를 진행하고 있으며, 강력한 대처를 위해 아티스트 보호 시스템을 강화하고 무분별한 악성 댓글 게시와 루머 생성 유포자에 대해 보다 적극적인 대응을 할 것"이라며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앞서 선우의 학창시절 동창이라 밝힌 A씨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선우의 데이트 폭력 및 학폭 의혹을 제기했다. A씨는 "중1 때 데이트 폭력 해서 여자애 몸에 멍 든 채로 학교 다녔던 것, 술 먹고 입에 담지도 못할 음담패설 하던 것. 직접적으로 폭력만 안 쓰면 학폭이 아니냐"고 주장했다.

이어 A씨는 "(더보이즈 선우)같은 애가 행복한 인생 살아도 되는 건지 모르겠다"며 학폭을 재차 주장했다.

아래는 더보이즈 선우 소속사 크래커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크래커엔터테인먼트입니다.

먼저 더보이즈에게 많은 응원 보내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더보이즈 허위 사실 작성, 유포에 대한 법적 대응에 관련하여 안내드립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포털사이트, SNS 등을 통해 더보이즈 멤버 선우에 대한 도를 넘은 허위 사실들이 유포되고 있으며, 현재 삭제된 게시물에 언급된 내용과 같은 신체적 폭력 등을 가한 사실이 없음을 안내드립니다.

당사는 온라인 내 사실이 아닌 근거 없는 허위 사실 작성 및 유포, 인신공격성 모욕, 악의적인 게시물에 대해 지속적인 자료 수집과 법적 조치를 위한 검토를 진행하고 있으며, 강력한 대처를 위해 아티스트 보호 시스템을 강화하고 무분별한 악성 댓글 게시와 루머 생성 유포자에 대해 보다 적극적인 대응을 할 것임을 안내드립니다.

당사는 향후에도 허위사실 유포에 따른 법적 책임을 묻기 위해 자료 수집 등의 절차를 진행, 강경 대응을 할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

    스트레이키즈 현진 학폭의혹, JYP "게시자 의견 직접 청취 고려"(전문)

    조병규, 직접 학폭의혹 부인 "삶에 환멸 느낀다"(전문)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