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최신
  2. 연예
  3. 스포츠
  4. 포토
  5. 라이브캐스트


'편의점 샛별이' 지창욱, 한선화에 선 그었다 "찾아오지 마"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지창욱이 한선화에게 선을 그었다.

31일 방송된 SBS '편의점 샛별이'에서는 유연주(한선화 분)가 최대현(지창욱 분)을 찾아온 모습이 그려졌다.

유연주는 최대현이 본사를 그만둘 당시 자신이 한 실수를 다 짋어지고 그만둔 사실을 알게 됐다. 유연주는 최대현을 찾아가 "내가 다 돌려놓을게. 걱정하지 마라"며 포옹했다.

편의점 샛별이 [SBS 캡처]

이를 정샛별(김유정 분)이 목격했고, 정샛별은 분노했다. 최대현은 유연주를 밀어내며 "이미 지난 일이다. 용건없이 찾아오지 마라"고 선을 그었다.

최대현은 편의점에 들어가 정샛별의 분위기가 심상치 않은 것을 알아챘고, 눈치를 봤다. 집으로 돌아온 정샛별은 "헤어졌으면서 껴안 긴 왜 껴안냐"고 화를 냈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

    '편의점 샛별이' 지창욱, 김유정에 '책상+포옹' 선물 "여기까지 한세트"


    '편의점 샛별이' 한선화, 지창욱 본사 그만 둔 이유 알았다 '눈물 포옹'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