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최신
  2. 연예
  3. 스포츠
  4. 포토
  5. 라이브캐스트


'전참시' 규현 "15년째 숙소 생활...기다리니 다 나가더라"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규현이 15년째 숙소 생활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25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규현과 매니저의 일상이 담겼다.

이날 규현은 일어나자 마자 밀린 설거지를 하고, 요리를 시작했다. 규현은 "15년째 숙소 생활을 하고 있다. 기다리다 보니 한명 한명 나가더라"고 말했다.

전참시 [MBC 캡처]

매니저는 "보통 군대에 갔다오면 숙소를 나가는데 규현은 안 나가더라. 편한가 보다. 그런데 규현이 안나가야 나도 숙소에서 지낼 수 있다"고 말했다.

이를 보던 규현은 "매니저분도 돈을 아낄 수 있으니까 숙소 생활을 좋아하시는 것 같다"고 말했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

    '전참시' 황정민X이정재, 험난한 첫 관찰예능기..."부캐가 꽃 아닌가요" 어록추가


    '전참시' 김나영 "두 아들 칭얼거려도 무시, 내버려둔다" 육아법 공개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