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최신
  2. 연예
  3. 스포츠
  4. 포토
  5. 라이브캐스트


'진품명품' 김구 선생 친필휘호 전격 공개…윤수현 글자 해석 눈길

[조이뉴스24 정상호 기자] 8일 방송되는 KBS 1TV 'TV쇼 진품명품'에서는 순박한 매력의 의뢰품 세 점이 소개된다. 이날 방송에는 성우 김기현, 기수 윤수현, 개그맨 홍인규가 감정단으로 나선다.

첫 번째 의뢰품은 가로로 긴 그림 한 점. 따뜻한 시골 풍경을 그대로 녹여낸 이 그림은 조선 시대 산수화가 소정 변관식의 작품이다. 독특하고 뚜렷한 그림 화법으로 그만의 작품을 만들어내던 소정 변관식은 우리나라 근대 6대가 중 산수화의 일인자로 불리기도 한다. 소정의 그림은 그림 속 인물의 어색한 행동이 특징인데, 이 행동은 소정 그림의 진품 여부를 알 수 있는 중요한 키포인트. 과연 이것은 무엇일까.

두 번째 의뢰품은 크기도 모양도 각각인 민속품이 등장한다. 그러나 쇼감정단으로 출연한 성우 김기현은 사극 출연 경험을 살려 단번에 알아차렸다는데.

의뢰품의 정체는 바로 조선 시대 남자들의 머리 치장구! 당시 사회상을 알 수 있는 중요한 자료로, 남자의 비녀인 동곳부터 상투관까지, 한 짝을 맞추어 모으는 것이 어렵다는 평을 받았다. 그만큼 진품명품에서 공개되는 이번 의뢰품의 가치는 매우 크다.

각각의 용도와 재질, 그리고 쇼감정단의 놀라움을 자아낸 추정 감정가까지 알아본다.

'TV쇼 진품명품' [KBS ]

마지막으로 등장한 의뢰품은 독특한 글씨 한 점. 이 글씨의 주인공은 독립운동가인 백범 김구 선생이다. 마치 그림인 듯, 글씨인 듯 한 번에 알아내기 어려운 글씨. 쇼감정단으로 출연한 성우 김기현, 가수 윤수현, 개그맨 홍인규가 글자를 해석하기 위해 수많은 추측을 내놓는다. 글씨의 뜻과 함께 이 글씨를 선물 받은 사람도 범상치 않은 인물인데. 그 사람은 과연 누구일까?

우리 고미술의 가치를 알아보는 'TV쇼 진품명품'은 8일 오전 11시 KBS1TV에서 방송된다.

조이뉴스24 정상호기자 uma82@joy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