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최신
  2. 연예
  3. 스포츠
  4. 포토
  5. 라이브캐스트


프로야구선수협회 '故 김성훈 추모'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이하 선수협)가 지난 23일 세상을 떠난 한화 이글스 투수 김성훈에 대한 추모 성명을 24일 발표했다.

김성훈은 소속팀 마무리 훈련을 마치고 고향은 광주에 갔다가 사고사를 당했다. 한화 구단은 "경찰에서 사건을 파악한 결과 실족에 따른 사망으로 밝혀졌다"고 알렸다.

선수협은 "예기치 못한 사고로 운명을 달리한 김성훈을 추모한다"며 "여전히 사고 소식이 실감나지 않는다. 고인의 명복을 빌고 유족들에게는 위로의 말을 전한다"고 밝혔다.

김성훈은 야구 가족으로 아버지가 김민호 KIA 타이거즈 코치다.

[사진=뉴시스]

다음은 선수협이 발표한 추모 성명 전문이다.

예기치 못한 사고로 운명을 달리한 한화 이글스 김성훈 선수를 추모합니다.

김성훈 선수는 성실한 야구선수이자 팀의 일원으로서 팀과 동료선수들에게 인정받았고 KBO 리그의 재목으로 성장할 것이 기대되는 선수였습니다.

김성훈 선수를 더이상 그라운드에서 볼 수 없게 된다는게 여전히 실감나지 않고, 이렇게 김성훈 선수를 보내고 싶지 않습니다.

김성훈 선수가 팬들과 동료선수들의 마음에 영원히 간직되길 바라며 다시 한번 고인의 명복을 빌고 고인의 유족들에게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전합니다.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

    롯데 이대호, 프로야구선수협회 회장 선임


    프로야구 선수협, 강원도 산불 피해 기부 동참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