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경제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영상 스페셜&기획 최신

현빈·손예진 '사랑의 불시착', 8월 말 스위스 촬영…대본리딩 완료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현빈 손예진 주연 '사랑의 불시착' 팀이 스위스로 떠난다.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측은 1일 조이뉴스24에 "8월 말 스위스로 출국해 촬영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스위스 촬영은 약 2주 정도 진행될 예정이며, 지난달 31일 전체 대본리딩을 마치고 본격 촬영 준비에 돌입했다.

[사진=조성우 기자]

'사랑의 불시착'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특급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극비 러브 스토리를 그리는 드라마다.

손예진은 대한민국 상위 1% 상속녀 윤세리 역을, 현빈은 특급 장교 리정혁 역을 맡는다. 이들 외에 서지혜, 김정현, 김영민 등이 출연하며, 올 하반기 tvN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

    오전 우주안·오후 정유미, 열애설에 빠진 강타…"모두 사실무근" 일단락

    '프듀X' 조작논란→압수수색→檢고소까지…폭풍전야 Mnet, 13일 타임라인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