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후배들 격려하는 이범호
2019.07.21 오후 5:30
[조이뉴스24 조성우 기자] 21일 오후 경남 창원NC파크에서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올스타전 드림 올스타와 나눔 올스타 경기가 열렸다. 최근 기아타이거즈에서 뛰다 은퇴한 이범호가 올스타전을 찾아 후배들을 격려하고 있다.

이날 올스타전은 전날(20일) 제5호 태풍 다나스의 영향으로 순연됐다. 퓨처스 올스타전은 지난 19일 열릴 예정이었으나 계속되는 비로 다음날로 연기됐다가 결국 취소됐다.




/창원=조성우 기자 xconfind@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