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거JK "비비, 인터넷에서 발견한 독특한 보석"
2019.06.12 오후 5:00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타이거JK가 소속 신인 가수 비비를 '독특한 보석'이라고 표현했다.

비비는 12일 서울 홍대 무브홀에서 새 앨범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지침서' 발표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자리에 참석한 타이거JK는 "필굿뮤직은 전문 경영자가 아닌 음악이 좋아서 뭉친 사람들"이라며 "비비는 인터넷에서 발견한 진짜 독특한 친구"라고 소개했다.

타이거JK[사진=필굿뮤직]


비비[사진=필굿뮤직]


그러면서 "비비를 처음 발견했을 때의 느낌을 어떻게 보여줄 수 있을까 고민스럽다. 완벽하지 않은, 다듬어지지 않은 보석"이라고 소개하며 "과거 윤미래가 그랬고, 제가, 비지가 그랬다. 훌륭하게 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그런 걸 비비를 통해 표현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비비의 새 앨범 타이틀곡 '나비'는 고양이와 고양이를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곡이다. 고양이를 바라보며 사랑의 감정을 포착한 상상력이 인상적이며, 비비가 관찰자적 시점에서 이야기꾼 역할을 충실하게 해냈다. '조금 더 받고 조금 덜 주고 싶다'는 반복적인 노랫말은 듣는 재미를 더한다.

비비는 오는 13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KBS2 '뮤직뱅크', MBC '쇼!음악중심', SBS '인기가요' 무대에 설 예정이다.

/정병근 기자 kafka@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