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래블러' 류준열 "이제훈, 내게 최고의 여행 동반자"
2019.02.21 오후 2:48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배우 류준열이 이제훈을 최고의 여행 동반자로 꼽았다.

21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에서 JTBC 새 예능프로그램 '트래블러'(연출 최창수, 부제 배낭 멘 혼돈의 여행자, 트래블러)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류준열·이제훈, 최창수·홍상훈 PD, 김멋지·위선임 작가 등이 참석했다.

'트래블러'는 류준열과 이제훈이 제작진의 간섭 없이 스스로 여행의 모든 순간을 모험하고 만끽하면서 비로소 스타의 삶이 아닌 배낭 여행자의 생활을 즐기는 프로그램. 이들은 낯설지만 매력적인 나라 쿠바를 선택해 최근 2주 간의 여행을 마쳤다.




류준열은 '이제훈이 형이지만 동생 같던 순간이 있었느냐'라는 사회자의 질문에 "그렇게 느꼈기보다는 같이 여행하는 '트래블 메이트'가 이렇게 잘 맞는 사람은 처음이다"라고 입을 뗐다.

이어 "그동안 친구, 동생, 형들과 여행을 다녔는데 그 중에서 제훈이 형은 최고였다"며 "여행하는 사람으로서 누구나 함께 하고 싶은 사람이다. 같은 여행자로서 불편함을 느끼지 않게 해준다. 여행하는 매순간 편했고 모든 사람과 조화를 잘 이룰 수 있는 형이다"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트래블러'는 이날 밤 11시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목요일에 방영된다.

/유지희 기자 hee0011@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