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엔터경제
  2. 연예
  3. 스포츠
  4. 포토
  5. 라이브캐스트

평창올림픽 '은' 이상호, FIS 월드컵 12위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한국 스키 역사상 처음으로 올림픽 메달을 목에 건 이상호(24)가 국제스키연맹(FIS) 주최 월드컵에서 12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상호는 지난해 2월 열린 평창 대회에서 스노보드 남자 평행대회전 은메달을 따냈다. 그는 19일(현지시간) 슬로베니아 로글라에서 열린 2018-19시즌 FIS 스노보드 월드컵 남자 평행 대회전 경기에 나섰다. 그는 출전 선수 63명 가운데 12위를 차지했다.

이상호가 올 시즌 월드컵 개인전에서 16강 결선에 진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는 앞서 나선 세 차례 월드컵에서는 부진했다. 38, 30, 22위에 그쳤다.

[사진=이영훈기자]

그러나 이번 대회에서 처음으로 결선에 올랐다. 그는 예선에서 12위를 차지해 16강에 나섰다.

이상호는 8강에는 오르지 못했다. 실뱅 뒤푸르(프랑스)와 맞대결에서 0.22초차로 늦게 결승선을 통과했다. 뒤푸르는 예선에서는 5위에 올랐다.

이번 대회 우승은 에드윈 코라티(이탈리아)가 차지했다. 이상호와 함께 월드컵에 출전한 김상겸(30)과 최보근(28)은 각각 18, 20위로 대회를 마쳤다. 여자부에 나선 정해림(24)은 출전 선수 41명 중 23위에 올랐다.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

    銀 이상호 "배추보이 별명, 내 성장 환경 설명"

    이상호, 한국 스키 58년 묵은 한 풀어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