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 팬서' 주역들, 2월 내한 확정…"빨리 만나고 싶다"
2018.01.15 오전 10:24
亞 유일의 투어 행사
[조이뉴스24 유지희기자] 영화 '블랙 팬서' 주역들이 내한한다.

15일 배급사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에 따르면 '블랙 팬서'(감독 라이언 쿠글러, 수입 배급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배우 월 채드윅 보스만, 마이클 B. 조던, 루피타뇽, 라이언쿠글러 감독이 2월 초 영화 홍보를 위해 우리나라를 찾는다.

이번에 진행되는 내한 행사는 아시아 프리미어로 우리나라 매체와 관객은 글로벌 프리미어에 발맞춰 '블랙 팬서'를 가장 빠른 시점에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알려졌다. 내한 행사 이전 공식 언론시사회를 통해 우리나라 매체들에 첫 선을 보일 예정이기 때문.





내한 행사에는 블랙 팬서 역의 채드윅 보스만, 그의 숙적 에릭킬몽거 역의 마이클 B. 조던, 블랙 팬서 예전 연인 나키아 역 루피타뇽, 연출을 맡은 라이언쿠글러 감독이 기자간담회는 물론 레드카펫까지 참여, 우리나라 관객과 호흡한다. 특히 채드윅 보스만은 내한 확정 소식과 함께 직접 촬영한 내한 예고 영상을 보내 "빨리 여러분을 만나고 싶다"며 생애 첫 우리나라 방문을 고대하는 메시지를 전했다.


내한 행사는 아시아 지역 유일의 투어 행사로 진행된다. 앞서 영화 속 주요 액션 장면을 부산에서 촬영, 우리나라에 대한 마블 스튜디오와 '블랙 팬서' 제작진의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이번 내한 행사 직전 공개되는 '블랙 팬서' 본편을 통해 비밀리에 진행된 부산 촬영 장면을 직접 확인하고 감독 및 배우와 관련 이야기를 직접 나누는 자리가 될 예정이라 기대감을 높인다.

한편 '블랙팬서'는 지구에서 가장 강한 희귀 금속 비브라늄을 보유한 와칸다의 국왕 블랙 팬서가 비브라늄을 노리는 새로운 강적들의 위협에 맞서 전세계를 지켜내야 하는 미션을 그린다. 오는 2월14일 우리나라에서 개봉한다.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아이뉴스24 창간 20주년, 소프라노 김성혜 한국 데뷔 10주년 독창회
I’m COLORATURA, I’m KIM SUNGHYE
2019. 11. 21 THU PM 8:00 롯데콘서트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