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엔터경제
  2. 연예
  3. 스포츠
  4. 포토
  5. 라이브캐스트

[포토]박원빈, '블로킹 빈틈을 노려라'

[조이뉴스24 이영훈기자] '2017~2018 프로배구 도드람 V리그' 우리카드 위비와 OK저축은행 러시앤캐시의 맞대결이 2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렸다. 1세트 OK저축은행 센터 박원빈이 스파이크룰 시도하고 았다.

우리카드와 OK저축은행은 2일 기준으로 각각 6, 7위에 자리하고 있다. 우리카드는 7승 13패를 기록 중이고 최근 4연패룰 당했다. OK저축은행도 5승 15패로 부진하다, 최근 현대캐피탈에게 홈에서 0-3 패배를 당했다.

조이뉴스24 장충=이영훈기자 rok6658@joy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